본문 바로가기

모든 날이 좋았다./photo_1day_3line

펼치며 잠깐 쉼


7월의 스케줄을 좀 정리해 보려고 다이어리를 펼쳤더니 나타난 귀여운 흔적.

순간 피식 하며 웃었는데
내가 몇시간 만에 웃은거지? 싶다.

사랑하는 내 보물.
얼른 보러 가야겠다.

'모든 날이 좋았다. > photo_1day_3line' 카테고리의 다른 글

펼치며 잠깐 쉼  (0) 2020.07.07
내가 좋아했던 노트 박재  (0) 2020.05.28
무제. 일기  (0) 2020.03.03
경자년  (0) 2020.01.01
스타벅스 이프리퀀시 라미펜 레드버전  (0) 2019.12.24
새로운 티스토리 어플을 환영합니다.  (0) 2019.12.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