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천연비누

(3)
비누_어성초비누 (자연스럽게 Hai) 나는 워낙 건조하기도 하고 민감성 피부여서 일반 클렌징을 사용하지 않은지 몇년 됐다. 바누 쓰는게 좋아서 비누 유목민 하다가 현재 2년에 걸쳐 잠시 머물러 사용하고 있는 세안비누 핸드메이드 비누를 파는 자연스럽게 Hai 의 어성초 비누 리뷰. 자세한 설명은 스토어에 나와 있으니 생략. 비누를 살펴볼때 내가 중요하게 생각하는 부분은 아래와 같다. 1. 세정력: 매우 우수하다. 안티트러블에 효과적. 2. 거품질감: 중간 밀도 3. 사용후 느낌: 촉촉하지는 않지만 뽀득거리고 한달정도 써보면 피부가 반짝임. 4. 향: 약한 강도의 한방향(풀 냄새?) 5. 비누 무르기: 단단한 편 6. 한달이상 사용 후: 샴푸바를 쓰기 전엔 머리도 감았었는데 뻗뻗하지 않았고 피부도 당김이 적어서 좋다. 화장 후 세안을 할때 화장..
비누-사봉드라코벳 마르세유 비누 며칠전 규규의 가방을 고르러 판.현.백에 들렀는데 그곳에서 만난 라코벳 비누. 사용해보고 싶었는데 마침 세일중이라 무향 200g짜리 올리브비누를 구입했다. 지금은 뜨겁게 달군 칼로 반으로 잘라서 사용중이다. 일주일 정도 써 본 결과 엄청 촉촉하거나 그렇진 않은데, 당김은 좀 덜 하다. 거품이 부드럽고 좀 더 밀도 있다.중요한 것은.. 세정력이 진짜 최고다. 잘 씻겨지고, 헹궈진다. 그리고 향료가 전혀 첨부되지 않았기에 약간 기름 찌든냄새? 가 난다. 처음엔 좀 거부감이 들어도 지금은 익숙해져서 괜찮네. 우리 딸래미 씻길때도 쓰는데 일단 별 다른 트러블은 없는걸 보니 괜찮은 듯.재구매는 글세. (벌써 3장이나 샀지만 ) 좋은 비누는 맞는데, 나는 향기도 중요한 항목 중에 하나라고 생각해서.. 고민좀 해 봐..
비누리뷰_동구밭 샴푸바 욕실에 있는 수많은 플라스틱 통들.. 분리수거해서 버리면 제대로 재활용은 되고 있는걸까.. ㅠ. ㅠ 알록달록, 크기도 제각각... 볼때마다 나는 늘 불만이다. 때문에 몇년 전 비누를 좋아하게 되면서 욕실, 주방, 세탁 모두 비누로 바꿔볼 장기 계획을 가지고 있었는데 드디어 그동안 사용한 비누들에 대해 썰을 풀 때가 왔다! 내가 애정하는 비누 회사(?) 공방(?) 동구밭. 그곳에서 만드는 샴푸바를 좋(던)안좋(던)냉(정하게쓰는리)뷰에 소개한다. 손과 피부, 두피 등 모든 부분이 건조한 편인 나에게는 깔끔하고 개운한 사용감이 만족스럽다. 플라스틱 통 액체샴푸는 왠지 잘 안 씻겨내려가는 느낌이 들 때도 있는데 동구밭 샴푸바는 그런 것 없이 향긋하고 깨끗하게 씻겨 내려가는 느낌. 배수구 쪽에 거품도 없다 ㅋㅋ ..